“올 여름도 안전한 충남해수욕장으로 오세요!”
“올 여름도 안전한 충남해수욕장으로 오세요!”
  • 김창견 기자
  • 승인 2024.06.21 2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 32개 해수욕장 수질 감시…지난해 모두 적합
대천해수욕장 전경, 충남도에는 모두 32개소의 해수욕장이 있다.

[충남=뉴스봄] 김창견 기자 =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여름철 해수욕장 개장을 앞두고 수질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도내 해수욕장은 32곳으로 모든 해수욕장을 대상으로 개장 전, 개장 중, 폐장 후 수질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지난해 실시한 해수욕장 수질검사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은 바 있다.

검사 항목은 대장균과 장구균 2개 항목으로 대장균은 복통과 설사, 혈변 등의 증상을 일으키고 장구균은 구토와 설사, 복통 등을 유발하는 세균으로 알려져 있다.

검사 결과는 신속히 관할 시군에 통보되고, 연구원 누리집에도 공개돼 방문객에게 안전한 물놀이 환경을 제공할 방침이다. 부적합한 경우 해당 해수욕장 표지판에 검사결과 게시 및 안내방송을 통한 수질 현황을 공개한다.

김옥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올해도 개장 전부터 폐장 후까지 방문객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안전한 해수욕장 환경유지와 쾌적한 휴식공간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