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의 열렬한 사랑
5월의 열렬한 사랑
  • 김창견 기자
  • 승인 2021.05.12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뉴스봄] 김창견 기자 = ‘열렬한 사랑’이라는 꽃말의 장미가 지나는 시선을 사로잡는다.

5월의 계절, 세종시 정부청사 울타리에서다. 빨간색 장미꽃잎, 하지만 같은 장미라 해도 흰색 장미는 ‘순결함’과 ‘청순함’을 상징하고, 노란색 장미는 ‘우정’과 ‘영원한 사랑’이란 꽃말을 가진다고 한다.

온대성 상록관목인 장미는 햇빛을 좋아하며 적정생육온도는 24~27℃라고 하니 어느덧 초여름의 시작이 아니던가.

계절의 여왕 5월에 꽃 중에 여왕 장미, 참 잘 어울리는 모양이다. 이 시대의 정치도 이렇듯 잘 어울리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라는 것은 공허한 메아리련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